22.9 C
Ganghwa-gun
관방유적 봉수와 요망대

봉수와 요망대

강화의 성곽. 봉수. 요망대. 진 분포도

<출처 : 강화도의 국방유적/강화군>

강화 봉수와 요망대 현황

<출처 : 강화도의 국방유적/강화군>

봉수와 요망대

Ο 봉수 밀물과 썰물의 차가 심한 서해안에서 큰 배가 출입할 수 있는 유일한 강화는 삼국시대부터 해상교통의 관문으로 강화도를 차지하기 위하여 공략의 거점이 되고 고려, 조선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외침을 겪었던 흔적의 관방유적들이 무려 97개나 존재한다. 관방유적이라 함은 성곽ㆍ진ㆍ보ㆍ돈대ㆍ포대ㆍ봉수ㆍ요망대 등을 통 털어 일컷는 중요한 유산인데 막상 강화군민들의...

주간뉴스

조회수 많은 글

대륙검은지빠귀

2024. 6. 05 강화에서 첫 관찰된 대륙검은지빠귀다. 일이 있어 올라갔던 견자산에서 뭔가 검은녀석이 순식간에 사라진다. 그렇게 몇번을 다시 둘러보는데 나뭇가지위에 앉아 있는걸 보았다. 우리나라에서는 1999년 7월 14일 강원...

붉은왜가리가 왔다.

전체적으로 회색인 왜가리는 논, 여기저기서  흔하게 보이지만 붉은왜가리는 드물게 찾아오는 나그네새로  붉은왜가리가  강화 교동에서 2년전 첫 관찰이후 두번째로 이번에 다시  강화도에서 관찰이 되었다. 붉은왜가리가 나타났다는 지인의 연락에...

천연기념물 뜸부기

2024. 6. 12일 천연기념물 뜸부기가 돌아왔다. 여름철새인 뜸부기는 주로 논에 서식하며 둥지는 벼포기를 모아 만들거나 습지주변 풀밭에 풀줄기를 이용해 접시모양으로 만들며 경계심이 강하고 번식기에 수컷은 뜸 뜸...

새호리기

새호리기 한마리, 반갑다고  손 흔들며 인사 합니다.

아물쇠딱다구리

2024. 6. 6 아빠 아물쇠딱다구리 한마리. 맑고 파란 하늘이 아름다운 날 마른 나무위로 날아와 한참을 우두커니 있더니 깃털을 다듬는다. 한자리에서 꼼짝도 안하고 돌아갈줄도 모르고 저러구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