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9 C
Ganghwa-gun
자연/생태 곤충의 신비

곤충의 신비

잠자리의 최후

먹고 먹히는 약육강식 생존의 세상 거미줄에 매달려 죽어있는 잠자리의 모습이 애처롭다. 언젠가 거미줄에 걸린 나비가 안타까워 구해 줬는데 결국은 죽고 말았다. 그후로 자연의 섭리를 거스르나싶어  거미줄에 걸린 곤충들을봐도  그냥 지나쳐 버리곤 했다.

호랑나비

가을들판벼가  누렇게 익어가고 논두렁에 큰엉겅퀴 예쁘게 피어있다 큰엉겅퀴 꽃위에 호랑나비, 큰멋장이나비가 꽃에서 먹이를 흡밀하느라 분주하다. 호랑나비가 많다는데 어쩌다 금년들어 처음 호랑나비 사진을 찍은듯

훨 훨 ~~노랑나비

노랑나비 춤을춘다. 훨 훨~~ 날아서 어디든 날아 갈수있는 나비들은 얼마나 좋을까? 나도 날고싶다 훨 훨~~

먹부전나비

왕파리매의 사냥

오늘은 고인돌광장에 유독 곤충들이 많다. 어디서 날아온걸까? 녹색콩풍뎅이들도 수를 헤아릴수없을 정도로 많이 보이고 왕파리매도 여러마리 보인다. 어떤 녀석은 사냥을 해 물고있고 어던 녀석들을 찍직기를 하면서 먹이를 물고 있다.

두꺼비

#강화고인돌선사체험장에 두꺼비도 참여하고파 왔나보다. 좀처럼 보기 쉽지않은데 어디서 왔을까?

꿀벌

황오색나비

2021. 6. 16. 청련사 평지나 산지 전국 어니서나 버드나무가 많은곳에 서식하고 흔한 나비로 수컷의 윗면 바탕색은 검정색으로 비스듬히 빛을 쪼이면 파랑색으로 빛이나며 중앙에는 주황색 띠가 있고 아외연을 따라 갈색무늬가 있다.  암컷은 광택이 없는 흑갈색이다.  

주간뉴스

조회수 많은 글

할미꽃

 

흰털괭이눈

종달도요

2022. 4. 26 지산리 지산리 논에서 종달도요가 10여마리 보인다.  알락도요도 먹이 먹느라 분주하고 꼬마물떼새 몇마리도 사람을 전혀 의식하지않고  가까이 와 준다. 종달도요가 있는 아랫논에선 청다리와...

활력이 넘치는 풍요로운 강화 실현위해 착착

강화군에는 군민 생활에서 가장 가까운 곳부터 혁신의 바람이 불고 있다. 군 최초의 복합 문화공간인 강화군행복센터가 건립되고, 전국 최고 수준의 스포츠 복지 인프라가 구축됐으며, 장기미집행 도시공원이...

1960톤급 해군퇴역함으로 외포리 함상공원 조성

강화군이 해군으로부터 퇴역함정을 무상대여 받아 내가면 외포리에 함상공원을 조성한다. 군은 한국 최초의 해군사관학교였던 ‘통제영학당지’가 자리잡은 강화군에 퇴역군함을 활용한 함상공원 조성에 나서, 최근 해군본부와 퇴역군함의 무상대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