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9 C
Ganghwa-gun
문화재 탑과 석비

탑과 석비

기념탑과 사탑(寺塔)

Ο 현충탑 1950년 ~ 1953년 7월 27일 사이 한국전쟁이 발발하여 휴전이 될 때까지 나라를 위해 싸우다 전몰한 강화출신 군경 및 유격대원들의 위패를 보관하고 이들을 추모하기 위하여 1953년 10월 건립되었으며 1993년 6월 현위치에 재 건립 하였다. 이 현충탑에는 강화군 출신 전몰군경 1,033위, 국군 735 특공대 18, 경찰관...

승탑(僧塔)

Ο 백련사 승탑 백련사 부도는 백련사 삼성각 우측 구릉지에 자리 잡고 있다. 조선 순조 6년(1806) 3월에 세워진 서산대사 제6세손 의해당 처활대사비와 승탑 외 2좌 가 현존하고 있다. Ο 청련사 승탑 큰법당 오른쪽 약 50m 지점에 2기의 부도가 있다. 지금의 자리가 본래부터 있던 곳인지는  알 수 없으나 잘...

강화의 비명(碑銘)

강화지역의 비명은 고려이후부터 대한제국기까지 강화역사를 대변해주고 있다. 강화는 외세의 침략에 대한 항쟁과 국가방어의 최선봉 지역에 위치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비문 자체도 국난극복과 관련된 무수한 금석문들이 지금까지 남아 있으며, 조선시대 관리들의 선정비나 활발한 저습지 간척의 사정을 알려주는 비가 많다. 강화에는 현재 문화재로 지정된 비가 10기, 비지정 비가...

강화의 석비군(石碑群)

강화지역의 비는 문화재로 지정된 9기 외에 많은 비지정 비가 산재해 있다. 특히 약115기에 달하는 석비군이 읍내리·상방리·선두포·갑곶리, 하리 등지에 걸쳐 산재해 있다. ○ 읍내리 석비군 교동면 읍내리 월선포 선착장에서 교동향교와 화개사 방면으로 갈라지는 길목에 위치하고 있었으나 2019년 교동향교 도로확장 및 주차장 공사와 관련하여 향교 입구로 이전 하였다....

in memory of sgt avthur dolas

Ο 옛 미군부대 내 세워져 있는 특이한 비석 한국전쟁 이후 강화 고려산에는 미군이 주둔하였고 미군 주둔과 함께 라디오 방송국, 미군기지촌 등이 있었으며 미군의 베이스캠프 지역에 기념비가 서 있다. in memory of sgt avthur dolas 25 dec 59 (아서돌라스 병장 추모비 59년 12월25일) 라고 음각 되어있다. <강화로닷컴>

강화의 기타 석비

Ο 강교운 의교비  Ο 6·25 참전 유격비                            Ο 3·1운동 기념비   Ο 가리산 유격비                                Ο 강계포수 전적 기념비   Ο 고려고종사적비 ...

주간뉴스

조회수 많은 글

할미꽃

 

흰털괭이눈

종달도요

2022. 4. 26 지산리 지산리 논에서 종달도요가 10여마리 보인다.  알락도요도 먹이 먹느라 분주하고 꼬마물떼새 몇마리도 사람을 전혀 의식하지않고  가까이 와 준다. 종달도요가 있는 아랫논에선 청다리와...

활력이 넘치는 풍요로운 강화 실현위해 착착

강화군에는 군민 생활에서 가장 가까운 곳부터 혁신의 바람이 불고 있다. 군 최초의 복합 문화공간인 강화군행복센터가 건립되고, 전국 최고 수준의 스포츠 복지 인프라가 구축됐으며, 장기미집행 도시공원이...

1960톤급 해군퇴역함으로 외포리 함상공원 조성

강화군이 해군으로부터 퇴역함정을 무상대여 받아 내가면 외포리에 함상공원을 조성한다. 군은 한국 최초의 해군사관학교였던 ‘통제영학당지’가 자리잡은 강화군에 퇴역군함을 활용한 함상공원 조성에 나서, 최근 해군본부와 퇴역군함의 무상대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