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 C
Ganghwa-gun
여행/관광 교동-석모-볼음-서검도

교동-석모-볼음-서검도

강화의 17개 유인도와 11개 무인도 현황

강화군은 경기도 북서부의 한강·임진강·예성강이 합류하는 하구에 위치해 있다. 동쪽은 염하(鹽河)를 건너 김포시에 접하고, 서쪽은 서해에 잇따라 있으며, 남쪽은 옹진군의 섬들을 거쳐 인천에 이르며, 북쪽은 한강 하구를 건너 경기도 개풍군과 예성강 서쪽의 황해도 연백군에 접한다. 강화를 비롯하여 교동도·석모도 등 11개의 유인도와 17개의 무인도로 이루어져 있다. 강화의...

역사가 살아있는 교동도

-여행팁- 교동대교가 개통 이전까지는 강화본도 창후항에서 교동의 월선포구로 여객선을 이용 하였으나 대교 개통이후 자유로운 여행이 가능해졌다. 교동도는 동으로는 강화본섬, 서북으로는 황해도의 연백군, 남으로는 삼산면과 마주 보고 있다. 주위는 38.5km, 면적은 46.08km의 삼각주이다.  교동은 원래 고구려의 고목근현 일명 대운도(戴雲島), 혹은 고림(高林)·달을신(達乙新)이었다가, 신라 757년에 교동이라고 고쳐서 해구군의 영현으로 하였다. 고려시대에는...

환상의 섬 석모도

- 여행 팁 - 석모도는 강화군의 서부에 위치한 3개의 섬을 간척으로 연결한 섬으로 행정적인 소재지는 강화군 삼산면이다.  조선시대 이후 강화부의 여러 섬이었던 석모로도(席毛老島), 매음도(煤音島), 미법도(彌法島), 서검도(西檢島)와 1914년 교동군 소속의 송가면(松家面)을 병합한 후 삼산면이라 하였다. 당시 관할리로는 석모(席毛), 석포(石浦), 매음, 상(上), 하(下), 미법, 서검 등 7개리였다. 현재...

볼음도, 주문도, 아차도 여행

- 여행 팁 - 볼음도와 주문도 아차도는 강화군에 속한 외딴 섬으로 외포리 선착장에서 1시간 30분 정도 카페리를 이용하여 여행할 수 있었던 것을 2021년 3월 1일 서도면 분리 · 단축항로의 개설 및 운항횟수 증가로 보다 더 쉽게 여행할 수 있게됐다. 따라서 기존 외포항에서 출항하던 여객선은 화도면 선수항에서...

서해의 작은섬 미법도와 서쪽의 검문소 서검도

– 여행 팁 – 삼국시대 부터 육로가 발달하기 이전까지 개경이나 한양 등 육지로 들어가기 위하여 모든 배 들은 꼭 강화도 해안을 거쳐야 하는 당시 강화도는 해양 교통의 중심지 이었다. 따라서 전라도 경상도 충청도 등에서 강화도 동쪽수로 염하를 이용하는 배들은 강화도 동쪽의 동검도에서 검문을 받고 중국 등...

주간뉴스

조회수 많은 글

할미꽃

 

흰털괭이눈

종달도요

2022. 4. 26 지산리 지산리 논에서 종달도요가 10여마리 보인다.  알락도요도 먹이 먹느라 분주하고 꼬마물떼새 몇마리도 사람을 전혀 의식하지않고  가까이 와 준다. 종달도요가 있는 아랫논에선 청다리와...

활력이 넘치는 풍요로운 강화 실현위해 착착

강화군에는 군민 생활에서 가장 가까운 곳부터 혁신의 바람이 불고 있다. 군 최초의 복합 문화공간인 강화군행복센터가 건립되고, 전국 최고 수준의 스포츠 복지 인프라가 구축됐으며, 장기미집행 도시공원이...

1960톤급 해군퇴역함으로 외포리 함상공원 조성

강화군이 해군으로부터 퇴역함정을 무상대여 받아 내가면 외포리에 함상공원을 조성한다. 군은 한국 최초의 해군사관학교였던 ‘통제영학당지’가 자리잡은 강화군에 퇴역군함을 활용한 함상공원 조성에 나서, 최근 해군본부와 퇴역군함의 무상대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