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 C
Ganghwa-gun
세계유산 강화의 고인돌시대

강화의 고인돌시대

강화고인돌

고인돌의 탄생과 소멸

Ο 고인돌의 기원과 소멸 가. 고인돌의 탄생 고인돌은 청동기 시대의 대표적인 무덤이다. 청동기 시대 전 기간에 걸쳐서 폭넓게 사용되었으며, 철기가 도입될 무렵에 소멸되었다. 우리나라 고인돌의 기원에 대해서는 여러 가지 학설이 있는데 크게 북방설·자생설·남방설로 나눌 수 있다. 1) 북방 기원설 고인돌도 다른 청동기 문화와 더불어 북쪽으로부터 한반도로 전해졌다는 것이다....

고인돌의 구조와 기능

Ο 고인돌의 구조 고인돌의 덮개돌은 고인돌축조에 있어서 건축·역학적인 면을 결정하고, 채석과 운반 등 축조과정에서 많은 노동력을 요구하기 때문에 부족장의 사회적 권위를 상징하는 것으로 이해되기도 한다. 그러므로 덮개돌의 크기는 고인돌의 구조뿐만 아니라 사회적 성격을 고찰하는데 중요한 요건이라고 할 수 있다. 고인돌의 받침돌은 덮개돌의 무게를 직접 지탱하므로...

청동기 시대의 묘제

Ο 청동기 시대의 묘제 우리나라에서 죽은 자에 대한 장례 행위는 중기 구석기시대에 처음 나타난다. 정착 생활을 하는 신석기시대부터 본격적인 묘제가 등장하고 청동기시대에는 그 묘제가 정형화되면서 다양한 형식으로 발전한다. 대표적인 청동기시대 무덤으로는 고인돌(지석묘), 독널무덤(옹관묘), 돌널무덤(석관묘), 구덩무덤(토광묘) 등이 있다. 무덤에서는 청동기와 석기·토기 등 다양한 껴묻거리가 발견되어, 당시의 무덤은 주거지와...

고인돌 시대

청동기시대의 사람들은 한곳에 정착하여 농사를 지으며 하늘과 자연을 숭배했고,그것을 거스르면 큰 벌을 받는다고 믿었다. 하늘과 통한다는 제사장 겸 부족을 다스리는 부족장이 죽으면 새로운 족장은 죽은 자의 권위를 기리고 자신의 능력을 입증 할 수 있는 거대한 고인돌을 만들었다. 부족의 힘과 마음을 모아 채석을 하고 받침돌을 세우며...

선사시대와 고인돌

Ο 역사의 시작 강화도 하점면에서 쌍날찍개와 내가면 오상리, 양사면 교산리 등에서도 뗀석기가 출토되어 강화의 역사는 곧 한민족의 역사라고 할 수 있다. 화도면 사기리, 동막리, 여차리 등의 조개무지에서는 신석기 시대의 유물이 수습되었고, 서도면 말도리의 우도에서 수습한 토기에는 볍씨 자국이 남아 있어 강화는 아득한 옛날부터 씨족 단위로 마을을...

주간뉴스

조회수 많은 글

홍방울새

홍방울새가 겨울을 이곳에서 나는거 같다. 귀한손님 소식에 전국에서 몰려오는 사진가들과 탐조인들이 주는 먹이에 길들여진듯 사람들이 가까히 있어도 별로 신경쓰지 않는다. 그래도 이 겨울, 사람들이...

털발말똥가리

캄차카털발말똥가리 성조라는 털발말똥가리가 강화읍에서 관찰되었다. 유라시아와 북아메리카 북부에서 번식하고  우리나라에는 11월 하순부터 도래하여, 3월 초순까지 머문다.

찾아가는 영농현장 이번에는 ‘강화섬 자두’ 영농 컨설팅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지난 30일 강화섬자두 재배 농가 20명을 대상으로 영농현장 컨설팅을 진행했다. 농촌진흥청 고객지원담당관실의 협력으로 작물 재배 및 토양관리 전문 기술 위원이 직접 현장에 방문했으며,...

강화군 산림사업에 24억원 투입, 조기추진 박차

- 산불예방 숲가꾸기, 조림 사업, 사방 사업 등 -올해는 산불 등 자연재해 입은 산림복원 집중 -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건전하고 지속 가능한 산림자원 육성과 산림의 공익 가치...

화도면 설맞이 고향방문객을 위한 릴레이 마을대청소

강화군 화도면(면장 박수연) 장화2리와 여차1리에서 설맞이 대청소를 실시했다. 귀성객들이 쾌적한 환경을 즐길 수 있도록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마을회관 주변을 정돈하고 버려진 쓰레기를 수거했다. 장화2리 이연숙 이장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