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9 C
Ganghwa-gun
문화유산

문화유산

유형문화재(26개)

Ο 용흥궁(龍興宮) 지정 : 유형문화재 소재지 : 인천광역시 강화군 강화읍 동문안길21번길 16-1 조선 제25대 왕인 철종(1849∼1863)이 왕위에 오르기 전에 살던 집으로 철종이 왕위에 오르자 강화유수 정기세가 건물을 새로 짓고 용흥궁이라 하였다. 철종은 어렸을 때 이름이 원범이고, 정조의 아우인 은언군의 손자이며, 전계대원군의 셋째 아들로 어머니는 용성부대부인 염씨이다....

세계유산이란

Ο 세계유산이란 인류문화유산 보호를 위해 유네스코(UN 교육과학문화기구)가 1972년 채택한 ‘세계 문화 및 자연유산 보호 협약’에 따라 등재된 유산을 말한다. 세계유산에는 문화유산과 자연유산이 있다. 고창·화순·강화 고인돌 유적은 세계유산등재기준(문화유산 : 현존하는 혹은 이미 소멸한 문화적 전통이나 문명에 관한 독특한 증거가 있는 것)에 해당하여 세계유산에 등재되었다. Ο 우리나라의 세계유산 우리나라의...

거석문화와 고인돌

Ο 거석문화란? 거석문화(巨石文化)는 인간이 일정한 목적 의식을 가지고, 자연석 또는 가공한 돌로 구조물을 축조하여 숭배의 대상물이나 생활의 한 방편으로 이용한 문화를 말하며 거의 전세계적으로 분포한다. 일반적으로 세계의 거석문화는 선사시대의 기념물이나 거석무덤 등 큰 돌을 이용한 고인돌〔支石墓〕이나 선돌〔立石〕이 이에 해당되고, 작은 돌을 이용한 돌널무덤이나 돌무지무덤도 포함된다. Ο 우리나라의 거석문화 옥펀 석탄리...

강화에 남아있는 당집

Ο 강화의 남아있는 당집 무속은 우리의 역사 속에서 생활을 지배해 왔고, 또 현대인의 생활에도 많은 영향을 미쳐왔다. 특히 무속은 민간 층의 종교의식이 집약된 것으로 한민족의 정신 속에 깊게 자리해 왔다. 특히 강화는 도서 지역으로서 풍부한 어장과 비옥한 농토를 지니면서 농업과 어업을 주업으로 삼고 있다. 풍농과 풍어를...

효자·효부정려

정려문(旌閭門) 정려문은 원래 충신·효자·열녀 등을 표창하기 위하여 집의 문 앞이나 마을 입구에 세우는 문을 말한다. 흔히 작설(綽楔), 홍문(紅門), 생정문(生旌門)이라고도 한다. 붉은 색으로 단장하며 편액에는 충·효·열·직함·성명 등을 새겨넣어 정려문의 주인공의 훈적(勳績)이 무엇인지를 밝힌다. 조정에서는 매년 연초에 조사하여 왕에게 알리고 정려문을 세워주는 한편 복호의 혜택을 주고 쌀과...

충신정려

정려문(旌閭門) 정려문은 원래 충신·효자·열녀 등을 표창하기 위하여 집의 문 앞이나 마을 입구에 세우는 문을 말한다. 흔히 작설(綽楔), 홍문(紅門), 생정문(生旌門)이라고도 한다. 붉은 색으로 단장하며 편액에는 충·효·열·직함·성명 등을 새겨넣어 정려문의 주인공의 훈적(勳績)이 무엇인지를 밝힌다. 조정에서는 매년 연초에 조사하여 왕에게 알리고 정려문을 세워주는 한편 복호의 혜택을 주고 쌀과...

강화의 3·1 만세운동 전개과정

1919년 3월 1일 서울 탑골공원에서 만세시위가 시작되자 강화군 인근의 개성에서는 3월 3일 이후 7일까지, 인천에서는 3월 9일에 각각 만세시위운동이 파급되어 일어났다. 이러한 시위소식은 서울·인천과 인접한 강화에도 전해져 3월 10일경에는 강화 전체에 알려졌다. 강화에서의 본격적인 만세시위운동 계획은 감리교계 인사들을 중심으로 추진되었다. 시위를 주도한 유봉진·황도문·황유부·염성오·장윤백 등이...

강화의 독립운동 유적지

Ο 김동수·김남수·김영구 3형제 순국지 1905년 3월 3일 강화진위대장을 사임한 이동휘는 지방전도사인 김우제를 통하여 감리교에 입교하고 강화잠두교회에 나가게 되었다. 이동휘는 1907년 대한제국 군대가 해산되자 7월 24일 강화읍내 연무당에서 기독교도인 김동수, 김남수 형제, 허성경, 김광천, 김기약 등과 군중집회를 열고 격렬한 배일연설을 하였다. 7월 26일에는 같은 장소에서 대한자강회총회를...

주간뉴스

은행나무 가로수 은행조기 채취로 악취 없앤다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군민에게 쾌적한 거리환경 제공을 위해 가로수 은행나무 열매 재취에 나섰다. 은행나무는 해충과 공해, 가뭄에 강해 생존력이 우수하며 이산화탄소 흡수량과 대기정화 능력이 뛰어나다. 가을철에는...

조회수 많은 글

은행나무 가로수 은행조기 채취로 악취 없앤다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군민에게 쾌적한 거리환경 제공을 위해 가로수 은행나무 열매 재취에 나섰다. 은행나무는 해충과 공해, 가뭄에 강해 생존력이 우수하며 이산화탄소 흡수량과 대기정화 능력이 뛰어나다. 가을철에는...

꺅도요

봄 가을 통과하는 겨울철새이며 습지, 논, 개울가에서 먹이를 먹는다. 긴부리로 땅속의 먹이를 잡아 먹으며 습지에서 먹이를 찾다가 사람이 접근하면 꼼짝않고 있기도하고 "꺅" 하며 날아간다

강화 섬 포도축제 오는 16~17일 초지광장에서 열려

강화도에는 최고의 품질과 당도로 까다로운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은 강화섬포도가 싱그러운 향기를 품어내며 본격적인 수확에 들어갔다. 강화섬포도는 풍부한 일조량과 큰 일교차로 포도재배 최적의 자연조건에서 자라 껍질째...

팔로 길이 막혀 재고미 잔뜩인데 햅쌀 수확기 겹쳐, 강화군 맛있는 ‘강화섬쌀 팔아주기 운동’...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농업인의 경영안전과 쌀 산업 보호를 위해 ‘강화섬쌀 팔아주기’ 운동에 대대적으로 나섰다. 최근 쌀값이 45년 만에 최대 하락폭을 기록하면서, 본격적인 햅쌀 수확기에 접어든 벼...

방울새

지난해 해바라기를 심었더니 씨앗이 영글고 어느날보니 방울새가 먹이를 먹으러 왔었다 금년에는 지난해 씨앗이 떨어져 다시 나고 꽃을 피우더니 또 어린 방울새들이 찾아와 씨앗을...